728x90 구글광고

삶의 친구

  • LV 4 회오리1
  • 조회 82
  • 2019.04.03 11:00

 

삶의 친구

 

언제나 그 자리에서 변함없이

손 내밀어 잡아 줄 소나무

같은 친구가 늘 곁에

있었으면 좋겠습니다

 

때때로 추억 속에 깊이 잠겨서

현재라는 거대한 바다를 망각한 채

레테의 강물위에서 위대함이 보이더라도

 

비가 내리는 어느날

목적지도 없는 낯선곳에서

헤매이며 방황할때 보이지

않는 곳에서 나와 동행하며

나를 나목처럼 부축해 줄

바람같은 친구가 늘 곁에

있었으면 좋겠습니다.

 

시리도록 투명한 하늘을 바라보며

그곳에서 그리움 하나 가슴에 담고

눈물 한 방울 흘리더라도

천금 같은 미소로 날 이해하는

꽃 향기 같은 친구가 늘 곁에

있었으면 좋겠습니다

 

문득문득 삶의 한 가운데서

하얀 느낌으로 바람앞에

서 있을 때 축처진 어깨를

다독이며 포근함으로 감싸 줄

해바라기 같은 친구가

늘 곁에 있었으면 좋겠습니다

LV 5 회오리1  비회원
  • 89%
  • XP5,850
  • MP6,700
등록된 서명이 없습니다.
트위터 페이스북 구글플러스 싸이공감 네이트온 쪽지 구글 북마크 네이버 북마크
자 유 게 시 판 게시판 게시물 목록
번호 제   목 이름 날짜 조회
59 하늘 아래 행복한 곳 LV 5 회오리1 07.24 104
58 별 중의 별입니다 LV 5 회오리1 07.03 126
57 바쁜 일상 LV 5 회오리1 06.13 161
56 거품같이 사라지는 것 LV 5 회오리1 06.07 119
55 소통에 관한 이해 LV 15 이지명 04.22 185
54 꿀벌은 절대 꿀을 혼자 먹지 않는다. LV 15 이지명 04.22 172
53 우화의 강 LV 5 회오리1 04.19 113
52 변치않는 너의 우정 LV 5 회오리1 04.17 156
51 푸른 나무시절 친구 LV 5 회오리1 04.16 120
50 우리 행복 이야기 LV 4 회오리1 04.15 114
49 산이 기다린다 LV 4 회오리1 04.10 113
48 사진: 역사에 남을 세계 인물들 LV 14 이지명 04.09 177
47 북한이야기: 괴짜 노친 LV 14 이지명 04.08 188
46 북한이야기: 노로돔시하누크와 22살 여안내원 LV 14 이지명 04.08 197
45 충고하는 친구 LV 4 회오리1 04.08 146